사람이 오늘 내게 왔다


New York City from the Hudson River with the skyline and Freedom Tower in the background during sunset






난 아무 짓도 안 했어요,



천국 자신이 자연스럽게 축복 한 것처럼



그는 내게왔다.







나는 항상 거기에 서 있었다.


회전 지구 덕분에,



갑자기 나는 네 편이되었다.







나는 작별 인사를하기가 두려웠다.


내 겁을 묶는 너



그것은 향기의 가장자리를 잡고있다.







내가 살 때 잃어버린 고통



천국에서 잊어 버린 것.



첫눈에 축복이 있습니다.






행복한 날개 앵무새와 행복 인 나비처럼



아무 이유없이 나를 무모한 물로 데려가는 사람이 있습니다.






A woman with eyes closed blows seeds from a dandelion against a green background


댓글

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

그랑크레스트 전기 8화 선행컷

데스마치에서 시작되는 이세계 광상곡 7화 선행컷

긴급자금대출 가능한 곳을 알아보자